본문바로가기

양사 기술 결합으로 강력한 제로 트러스트 보안 구현
알려지지 않은 악성 위협에도 대응 가능


지란지교시큐리티와 클라우드 가상화 플랫폼 솔루션 전문기업 '에어코드'가 제로 트러스트(Zero-Trust) 보안 협력을 위해 손을 잡았다.


지란지쿄시큐리티는 웹격리(RBI) 기술과 콘텐츠 악성코드 무해화(CDR) 기술을 결합한 보안 구현을 위해 에어코드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제로 트러스트란 '아무것도 신뢰하지 않는다'는 뜻으로 CDR과 RBI는 이 같은 관점을 가장 잘 구현한 보안 기술이다. 알려지지 않은 악성 위협인 제로데이 공격에 효과적인 대응이 가능하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새니톡스(SaniTOX)'는 모든 문서의 잠재 위협 요소를 사전에 제거하는 무해화를 거쳐 안전한 문서로 만드는 CDR 기술 기반 첨부파일 악성코드 대응 솔루션이다. 상세 리포트를 제공해 악성 문서의 무해화 결과와 상세·연관 분석 내용을 파악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에어코드의 RBI 솔루션은 모든 웹 콘텐츠를 가상 컨테이너에 격리 후 사용자에게 안전한 콘텐츠만을 전달, 사용자 기기에서 악의적인 웹 트래픽이 실행되지 않도록 사전에 차단한다. 국내 웹 서비스에 최적화된 가상 브라우저 환경을 제공해 사용자 경험을 유지하는 것이 차별화된 강점이다.

양사는 보유 기술과 제품을 상호 연계하고, 인프라 구축 등 전 분야에서 상호 협력할 방침이다. 윤두식 지란지교시큐리티 대표이사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가속화로 제로 트러스트 관점의 보안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이번 협약으로 높아지는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머니투데이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2012613491172121